언론보도

HOME > 연구소 소개> 언론보도

언론보도

목록

턱관절 치료로 만성·난치성 질환 극복

이영준 11-03-01 01:42 ( 조회 3,251 )
턱관절 치료로 만성·난치성 질환 극복 
턱관절균형의학회, 한·의·치 합동세미나 개최
 
 [794호] 2011년 02월 24일 (목)  김윤선 기자  ys8460@mjmedi.com 
 
 
지난 20일(일) 턱관절균형의학회는 삼경씨앤앰교육센터에서 ‘미래의학의 블루오션 한·의·치 합동세미나’를 개최했다.

세미나에 앞서 이영준(이영준한의원) 원장은 “그동안 턱관절균형의학회에서 ‘구조의학의 새로운 패러다임 및 치료법’이란 임상특강을 통해 턱관절의 중요성을 소개했지만 이에 대한 반론이 많았다”며, “이에 한의학, 의학, 치의학의 턱관절 전문가가 턱이 어떤 신경학·구조학적 기전으로 뇌신경계에 즉각적인 영향을 끼치게 되며 각종 만성병 및 난치병의 치료에 있어 가장 획기적인 대안이자 치료법이 될 수밖에 없는지를 확인시켜 주는 자리가 되었으면 한다”고 세미나 개최 취지를 밝혔다.

이날 합동세미나에서는 ‘치아와 턱관절의 비밀’ 등 7편의 연제가 발표되었는데 유창길(유창길한의원) 원장은 “턱은 새로운 시대가 만들어내는 질병의 시작점으로 V-라인을 위한 과도한 성형, 양악 수술 증가, 각종 치과 시술의 보편화, 척추질환의 증가 등으로 턱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이 필요하다”며 “급변하는 미래 의료환경변화를 대비하기 위해서라도 턱관절균형의학의 선점은 꼭 필요하다”고 강조했다.

한편 치의협은 장차 21세기 치의학분야의 블루오션 영역을 턱관절이라고 인식, 턱관절협회를 만들어 구강악안면학회, 턱관절연구회를 두면서 턱관절 분야의 선점을 위해 세미나 및 홍보를 가시화하고 있다.

뿐만 아니라 의학계 쪽에서도 각종 척추질환 및 난치병 분야에서 턱관절과 상부경추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이 확산되면서 턱관절을 이용한 뇌신경계와 척추의 치료의학 분야에 한·의·치 모두의 관심권으로 부상하고 있다.

 김윤선 기자
 
 
김윤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 
 
ⓒ 민족의학신문(http://www.mjmedi.com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| 저작권문의 
 
목록

댓글기능은 로그인 이 필요합니다.

Total 50건 / 1 페이지
언론보도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
50 이영준 2015-06-22 3753
49 이영준 2015-06-22 3286
48 이영준 2015-06-22 3210
47 이영준 2015-06-22 3177
46 이영준 2015-06-22 3215
45 이영준 2011-08-25 6538
44 이영준 2011-07-08 5860
43 이영준 2011-06-30 6790
42 이영준 2011-06-30 6052
41 이영준 2011-06-28 5761
40 이영준 2011-06-28 4480
39 이영준 2011-06-28 5388
38 이영준 2011-06-28 4713
37 이영준 2011-03-01 3252
36 이영준 2010-08-18 5007
35 이영준 2010-07-27 3509
34 이영준 2010-07-27 3253
33 이영준 2010-07-27 3339
32 이영준 2010-07-27 3602
31 이영준 2010-06-09 3521
1 2 3
컨텐츠 상단으로 이동